吉林省委朝鮮文机关報

길림민속 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 吉林旅游景点
  • 吉林民俗美食
  • 吉林文化艺术
  • 吉林合作交流
  • 便民服务

길림민속 목록

Total 2,060건 1 페이지
길림민속 목록
털이 바깥으로 향한 가죽솜옷 인기글 짐승의 털이 바깥으로 향한 가죽솜옷을 걸치고 개털모자를 꾹 눌러 쓴 형상은 전형적인 동북사람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다. 처음에 동북사람들이 입는 가죽솜옷도 털이 안쪽으로 되여 있었다. 그런데 산에 들어가서 수림 속을 헤매면서 사냥을 하느라면 나무가지에 가죽이 긁혀서 째지기 일쑤였는데 얼마 못가서 새 가죽솜옷이 다 해…(2021-09-03 21:21:44)
투피집과 나무담장 인기글 동북의 농촌에서는 20세기 70년대까지 벽돌기와집이 매우 드물었으며 대신 진흙에 짚을 썩어서 벽돌보다 훨씬 크게 만든 투피로 지은 집들이 흔했다. 투피를 만드는 방법은 매우 간단했는데 진흙에 작두로 썬 짚을 넣고 물에 반죽한 다음 나무판대기로 짠 장방형의 형틀에 넣고 모형을 만들어서 꺼내 해볕에 말리면 투피가 완성된다…(2021-09-03 21:18:11)
겨울철 추위를 막아주는 개털모자 인기글 춥고 긴 동북의 겨울, 거의 모든 남자들은 밖에 나갈 때 개털모자를 챙기는 것을 잊지 않았다. 비록 담비가죽으로 된 털모자도 있었지만 백성들은 돈이 없어 살 엄두를 못내고 눅거리 개털모자를 썼다. 개털모자는 재료를 구하기 쉽고 털도 길고 비교적 부드러워 추운 겨울에 쓰고 밖에 나가면 찬바람을 막는데 제격이였다. 그래…(2021-09-03 21:14:43)
집집마다 담그는 동북 쏸차이 인기글 문자 기록에 따르면 중국사람들이 쏸차이(酸菜)를 담근 력사는 3천년이 넘는다고 한다. 동북에서 자란 사람들은 누구나 쏸차이를 좋아한다. 과거 동북사람들은 집집마다 쏸차이를 담그는 크고작은 항아리를 보관하고 있었다. 겨울에 신선한 남새가 거의 없었던 시절 동북에서는 가을철에 배추, 무우와 감자를 움에 보관해 겨울을 나야…(2021-09-03 21:12:03)
처녀가 곰방대를 빨다 인기글 옛날에 동북의 농촌들에서는 거의 집집마다 담배를 심었다. 집에서 재배한 담배를 곱게 썰어서 황동으로 만든 곰방대에 꾹꾹 다져넣고 불을 붙여 흰 연기를 토하면서 피웠다.할아버지로부터 할머니, 중년 남녀들 그리고 금방 시집을 온 새각시, 아직 시집을 가지 않은 처녀들까지 모두 빼놓지 않고 피워 그야말로 동북에서만 볼 수 있는…(2021-09-03 21:09:15)
창호지를 밖으로 붙이다 인기글 유리가 없던 세월 동북의 일반 가정들에서는 모두 창호지를 붙였으며 그것도 바깥 쪽으로 붙여서 동북의 특색을 보여주었다. 이는 또한 동북에서 생활하는 인민들의 지혜를 반영하기도 한다. 알다시피 창호지는 일반적으로 집안 쪽으로 붙이는 것으로 되여 있지만 유독 동북에서만 바깥 쪽에 붙였다. 그래서 과거 남방이나 산해관 동쪽에서…(2021-09-03 20:56:53)
장백산의 겨울 풍속 인기글 장백산은 해마다 겨울철이 되면 사람들은 찰팥떡과 떡국을 찌고 두부를 빚은 후에 이를 크고 작은 장독에 저장하여 언제든지 꺼내 먹을 수 있도록 했다. 섣달에 접어들면 집집마다 가축과 생선 및 날짐승을 잡은 후에 이를 두꺼운 눈 속에 저장하여 그 신선함을 유지한다. 금방 잡은 돼지고기나 양고기는 물을 치면서 냉동하고, 이를 …(2021-09-03 16:37:13)
동북 고악(鼓樂) 인기글 한나라 시기에 전해진 동북 고악은 서한 무제 때에는 ‘헝추이(橫吹)이라 불렀고 처음에는 군대에서 많이 사용되었다. 그 이후에 궁중에 들어가 제왕의 향응과 행차에 사용하는데 이때 ‘구추이(鼓吹)’라 불렀다. 요(辽)·금(金) 시기에는 ‘구추이(鼓吹)’가 더욱 성대하게 진행되고 그 규모 · 의례 · 곡조도 상당한 수준을 보였…(2021-08-26 15:54:55)
길림 민속 | 동북지역 설날 풍습 인기글 춘절(구정)은 중국에서 가장 성대한 명절로 오래 전부터 전해진 옛 풍습이 많이 있다. 옛날부터 송구 영신, 기복 영상의 모든 축제는 거의 섣달 그믐날 밤에 집중적으로 열렸다. 우선먼저 조상님께 제사를 지내고 그 이후로 집안 잔치를 치르는데 윗사람은 윗자리를 하고 아랫사람은 둘러앉는다. 이것은 함께 단란하게 지낸다는 단원(…(2021-08-03 14:56:16)
게시물 검색

Copyright © 2005 인터넷길림신문 all rights reserved. 吉ICP备07004427号

本社: 長春市綠園區普陽街2366號 Tel: 0431-8761-9812 分社: 延吉市新華街2號 Tel: 0433-251-8860

記者站: 吉林 (0432) 2573353 , 通化 (0435) 2315618 , 梅河口 (0448) 4248098 , 長白 (0439) 8220209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